추적 사건25시

부산시, 민간 전시회․국제회의 경쟁력 강화 위해 4억8천여만원 지원

페이지 정보

작성자편집국 작성일 20-02-11 21:50

본문


부산시, 민간 전시회․국제회의 경쟁력 강화 위해 4억8천여만원 지원

- 전시․컨벤션 산업의 지속적인 발전과 마이스산업 활성화 -

c841514a5fa3aa792a50bb88b509e40e_1581425425_4641.jpg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2020년 민간주관 전시회 및 국제회의 10개를 선정하고 총 486백만 원의 예산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민간이 주관하는 국 ․시비 지원 없는 전시회 및 국제회의를 대상으로 개최 지원금, 재직자 전문교육, 컨설팅 및 성과분석 등을 지원하는 전시컨벤션 업체 육성사업으로, 지난 1월 3일부터 1월21일까지 전시회 17건, 국제회의 3건의 지원 신청서를 접수하고, 2월 3일 전시회 규모, 파급효과 및 프레젠테이션 발표 등 종합 심사위원회를 거쳐 전시회 8건, 국제회의 2건을 최종 선정하였다.

시는 선정 대상 10건에 전시 지원금 390백만 원, 재직자 교육비 17백만 원, 컨설팅 등 79백만 원, 총 486백 만 원을 지원한다.

▲유망전시회로 ‘2020 코리아 특장차 및 상용차 박람회(센텀퍼어스)’ ▲신규전시회로 ‘2020 부산핸드메이드페어 윈터(마루컨벤션)’, ‘2020 퍼스널 모빌리티쇼(포유커뮤니케이션즈)’ ▲국제회의로는 ‘2020 VRAR 아시아 서밋(제이에이치씨글로벌)’ 등이 대표적인 지원대상이다.

특히, 지난해 처음 개최한 ‘부산핸드메이드 페어 윈터(마루컨벤션)’는 성과분석 결과 목표달성도 및 지역 내 지출비율, 고객만족도 등 종합성적 1위로, 2019년 민간주관 전시회 지원사업의 경제적 파급효과 233억 원, 고용유발효과 242명을 달성하는 데 크게 이바지하였다.

시는 올해 지원금액 상향(최대 5천만 원 →최대 7천만 원)뿐만 아니라 2회에 걸친 설명회 실시 및 전문가 맞춤형 컨설팅 강화, 실무중심의 재직자 전문교육, 미팅 테크놀러지 등 정보통신기술(ICT) 접목 등을 통해 행사의 글로벌화를 꾀할 예정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민간주관전시회․국제회의 지원사업으로 지역경쟁이 점점 심화하는 마이스(MICE) 전시산업에 경쟁력을 갖춘 지역 전시회를 계속 발굴․지원하여 도시브랜드 가치상승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현장의 목소리와 전문가 의견을 지속적으로 반영하겠다”라고 말했다.

추적사건25시 손천수 기자

Total 742건 1 페이지

카테고리

카테고리
문화뉴스
 헤드라인
 사건사고
 사설칼럼
 특별취재
 포토뉴스
 주요사건
 시사종합
 지방자치
 국회소식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