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적 사건25시

강원도, 2020 평창평화포럼 성황리 폐막

페이지 정보

작성자편집국 작성일 20-02-12 18:44

본문


강원도, 2020 평창평화포럼 성황리 폐막

- 전 세계 평화 전문가들 항구적 평화체제 구축 결의안 발표 - 

평창 동계 올림픽의 평화 유산을 계승하고 이를 확산시킴으로써 평화 구축의 모멘텀을 한반도를 넘어 전 세계로 이어가는 글로벌 평화 플랫폼인 2020 평창평화포럼(PyeongChang Peace Forum, PPF)’이 강원도 평창 알펜시아 컨벤션센터에서 2월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의 대장정을 마치고 2월 11일 성황리에 폐막했다.

c841514a5fa3aa792a50bb88b509e40e_1581500598_1354.jpg

평창평화포럼은 2박 3일간 평창을 뜨겁게 달구었던 논의의 결과물을 담은 ‘2020 평창평화포럼 결의안’을 채택해 이를 폐막식에서 발표하며 전 세계를 향한 행동하는 평화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결의안은 포럼 참가자들이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을 위한 결의를 다지며 관련된 각국 정부, 국제기구 및 세계 시민사회 모두가 한반도 평화 체계를 위한 구체적이고 실질적 행동에 동참하기를 촉구하는 내용을 담았다.

향후 10년 동안 실천할 수 있는 구체적인 목록을 제시한 ‘2020 평창평화포럼 결의안’은 ▲한국전쟁의 종전 선언과 평화조약 체결 ▲2018년 4월 27일 남북한 판문점선언과 9월 19일 평양공동선언합의 사항의 실질적 이행 촉구, 특히 동해선과 유라시아 철도 연결을 위한 대책 마련 ▲ 남북경제 협력 진전을 위한 인도적 지원과 개별관광 등 지지 ▲금강산 관광 재개 및 남북 공동 관광 구역 개발에 대한 국제적 관심 촉구 ▲2024 강원 동계 청소년 올림픽의 남북 공동 개최 또는 남북 단일팀 구성 촉구 ▲DMZ의 국제 생태 평화지대 조성 방안 모색 ▲남북 접경지역의 국제평화도시 조성 방안 모색 등 7가지 구체적 방안과 함께 한반도 평화구축의 모멘텀이 이어질 수 있도록 국제사회와 세계 시민사회의 관심과 지지를 호소하는 내용으로 이루어져 있다.

한편, 올해 2회째를 맞은 2020 평창평화포럼은 지난해보다 양적, 질적 성장을 이뤘다는 평가다. 전 세계 40여 개국에서 약 4000명이 대거 참석했으며 ‘평화! 지금 이곳에서(Peace! Here and Now)’라는 슬로건 아래 ‘실천계획: 종전(Action Plan: End the Korean War)’ 이라는 주제로 한반도와 세계 평화를 향한 생산적이고 구체적인 실천방안을 도출해냄으로써 실질적인 논의의 장이 되었다.

반기문 제 8대 UN 사무총장, 그로할렘 브룬틀란 전 노르웨이 총리, 짐 로저스 로저스홀딩스 회장, 구닐라 린드버그 IOC위원, 할 존스 제네바리더십공공정책연구소 대표, 김연철 통일부 장관,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 이미경 코이카 이사장, 최문순 강원도지사, 강금실 전 법무부장관, 최윤희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 한왕기 평창군수, 유승민 2018 평창기념재단 이사장 등 전 세계 지도자급 인사와 평화전문가 등 스포츠부터 경제, 사회 분야 전문가가 참여해 평창평화포럼을 빛내는 데 일조했다.

스포츠, 경제, 생태, UN 지속가능발전목표의 4가지 주요 의제에 대해 기조세션과 특별세션, 동시세션 등 총 23개 세션에서 심도 있는 논의가 오갔고, 특히 세계 유일의 분단도인 강원도는 남북간 평화와 신뢰가 지역의 평화와 번영은 물론 접경지역 주민들의 생존권과도 긴밀하게 연결된 만큼 한반도 신경제 개발계획 및 DMZ의 국제 평화지대화 등 평화를 위한 구체적 실천방안을 집중적으로 다뤘다. 최문순 강원도지사는 “진지하고 깊이 있는 논의를 통해 2020 평창평화포럼 결의안을 채택하게 되었다”며 “이 결의안을 그 누구보다 크게 외치며 세계 평화와 한반도 평화를 위해 앞장서겠다”고 다짐했다.

2018평창기념재단 유승민 이사장은 “평창올림픽에서 보여준 가능성이 현실이 될 때까지 평화의 땅 평창의 노력은 계속될 것” 이라며 내년 2021 평창평화포럼을 예고했다.

추적사건25시 이기영 기자

Total 1,170건 1 페이지

카테고리

카테고리
 문화뉴스
 헤드라인
 사건사고
 사설칼럼
 특별취재
포토뉴스
 주요사건
 시사종합
 지방자치
 국회소식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