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적 사건25시

슬기로운 농업생활의 시작은 농작업 환경 개선!

페이지 정보

작성자양동주기자 작성일 20-05-20 00:12

본문

슬기로운 농업생활의 시작은 농작업 환경 개선!

ea5e02080644637d86faccc4a918e685_1589901137_7136.jpg

지역 여성농업인 대상으로 농작업 환경개선 보조구 시범사업 추진

환경개선 보조구 시범 통해 농작업 안전성 향상 발판 마련


대구시 농업기술센터는 여성농업인의 농작업 신체부담을 줄이고 작업 환경으로부터 발생하는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공산동 생활개선회를 대상으로 ‘2020년 여성농업인 농작업 환경개선 보조구 시범사업을 추진했다.

 

농촌진흥청에서는 2009년부터 국가승인통계로서 농업인의 업무상 질병 및 손상 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통계를 보면 농업인 업무상 질병의 70~80%는 근골격계 질환으로 나타나고 있어 농작업 환경의 인간공학적 위험요인 개선이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농업인의 업무상 손상은 전도사고가 30~40% 사이로 나타나 넘어짐 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조치가 필요하다.

 

이에 따라 대구시 농업기술센터에서는 지난 13일 공산동 생활개선회를 대상으로 농작업대 외 7종의 보조구 시범을 통해 근골격계 질환과 넘어짐 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첫걸음을 내딛었다.

 

농작업대, 농작업용 의자 사용을 통해 부자연스러운 자세로 인해 발생하는 근골격계 질환을 예방하고, ‘작업장 정리’, ‘작업복 착용의 미흡등 넘어짐 사고 위험요인을 개선하기 위해 농기구정리대와 안전장화를 시범적으로 보급했다.

 

또한, 농약보관함, 농약중독예방마스크, 농약방제복을 통해 농약 안전사용 및 농약중독 사고예방 시범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

 

시범사업에 참여한 농업인은 농사에서 손이 많이 가는 작업들은 주로 여성농업인들이 하는데 이번 농작업 환경개선 시범을 통해 신체 부담을 덜어주어 작업능률이 오를 것 같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이솜결 대구시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고령화·여성화 되고 있는 농촌사회에 농업인의 건강과 작업 환경 개선을 위한 지속적인 관심이 필요하다면서, “앞으로 시범사업과 안전교육을 병행 추진해 농업인들이 안전하게 농작업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Total 1,380건 1 페이지

카테고리

카테고리
 문화뉴스
 헤드라인
 사건사고
 사설칼럼
 특별취재
포토뉴스
 주요사건
 시사종합
 지방자치
 국회소식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