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적 사건25시

전북, 22일 상하이 상강과 예선 3차전

페이지 정보

작성자양동주기자 작성일 20-11-19 23:29

본문

전북, 22일 상하이 상강과 예선 3차전 

d387d6f014bacafa777dcde547144f92_1605796151_4435.jpg

감비아 국가대표 모 바로우’ 합류... 손준호이주용 한국으로 귀국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의 결전의 시간이 다가왔다.

전북현대가 오는 22일 저녁 10(한국 시간상하이 상강과 AFC(아시아축구연맹챔피언스리그(이하 ACL) 조별예선 3차전을 카타르 도하 칼리파 국제경기장에서 치른다.

H조에 속한 전북은 현재 1무 1패로 조 1위 요코하마 F. 마리노스에 이어 2위에 올라 있으며 아직 한 경기도 치르지 않은 상하이 상강은 4위에 머무르고 있다.

상하이 상강은 오는 19일 시드니FC와 첫 경기를 치른다.

K리그와 FA컵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리며 대한민국 최고의 팀으로 이번 대회에 나서는 전북은 아시아 최초 트레블 달성을 이루기 위해 지난 15일 카타르 도하에 도착해 현지 적응에 나섰다.

이후 올림픽 대표인 송범근조규성이수빈이 하루 늦은 16일에 합류해 선수들과 호흡을 맞췄으며 감비아 국가대표 모 바로우는 19일 팀에 합류할 예정이다.

오스트리아 원정 경기에 차출된 A대표팀 손준호와 이주용은 코로나19 감염 예방과 선수의 안전을 위해 한국으로 귀국이 결정돼 팀에 합류하지 못했다.

전북은 주요 선수의 부상과 손준호이주용의 공백을 팀의 조직력으로 채워 K리그 챔피언의 자존심을 지킨다는 각오다.

경기에 앞둔 김보경은 “ACL은 토너먼트 대회로 한 경기 한 경기가 매우 중요하다매 경기 결승에 임하는 자세로 나서겠다며 손준호와 이주용 선수가 함께 하지 못하지만 그 선수들 몫까지 최선을 다해 반드시 승리 하겠다고 말했다.


Total 3,855건 1 페이지

카테고리

카테고리
 문화뉴스
 헤드라인
 사건사고
 사설칼럼
 특별취재
 포토뉴스
 주요사건
시사종합
 지방자치
 국회소식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