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적 사건25시

경기도 공정특별사법경찰단, 가짜 명품(짝퉁)등 상표법 위반 혐의 11명 검거

페이지 정보

작성자편집국 작성일 23-11-28 17:55

본문

경기도 공정특별사법경찰단, 가짜 명품(짝퉁)등 상표법 위반 혐의 11명 검거

- 상표권 침해행위 피의자 11명 검거, 위조상품 2,850여점(정품가 18억원 상당) 압수 -

- e몰 농산물 유통업체로 위장하고, 누리소통망(SNS) 라이브 방송 통해 야채상자에 담아 판매 -

- 대형창고를 단기 임차해 틱톡 방송을 통해 짝퉁 중간유통책 등에 물품 제공 -

- 귀화 여성이 화장품 외판업을 하면서 페이스북을 이용해 짝퉁물건 판매 -

누리소통망(SNS) 틱톡(TikTok)에서 가짜 명품(짝퉁) 판매꾼으로 활동하거나, 대형 상가건물을 통째로 임차해 수억대 가짜 명품을 유통‧보관하는 등 상표법을 위반한 11명이 경기도 공정특별사법경찰단에 검거됐다.

김광덕 경기도 공정특별사법경찰단장은 28일 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9월 4일부터 11월 24일까지 상표법 위반 수사를 실시한 결과 ‘샤넬’과 ‘루이뷔통’ 등 해외 명품 상표권을 침해한 A씨 등 11명을 검거해 이 중 8명을 검찰에 송치하고, 입건한 나머지 3명은 곧 수사가 마무리되는 대로 송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992d000cf4710af4586fa9e3f8c0335e_1701161600_3697.jpg

도가 검거 과정에서 압수한 위조상품은 의류와 향수 등 2천850여 점, 정품가 기준으로 18억 원 상당이다.

992d000cf4710af4586fa9e3f8c0335e_1701161627_1882.jpg

수사 결과 A씨(53‧남)는 구리시에 통신판매업을 신고하고 구리도매시장e몰에 판매업체로 등록한 후 충북에 소재한 야채 농장에서 재배한 농산물을 판매하다가, 수익이 안 되자 짝퉁 판매꾼으로 나섰다.

지난 6월 4일부터 9월 19일까지 국내 소비자 등에 약 230회에 걸쳐 정품가 1천700만 원 상당의 제품을 판매했다.

해당 제품은 베트남에서 밀수입한 의류, 향수, 텀블러, 지갑 등 가짜 명품 위조 상품이다. A씨는 틱톡(TikTok) 실시간 방송에서 판매했으며, 수사망을 피하기 위해 상품 택배 발송 시 ‘00야채농장’이라는 포장박스를 이용한 것으로 드러났다.

도 특사경은 충북 음성 소재 현장을 급습해 A씨가 보관하던 가품 529개(정품가 2억 7천만 원 상당)를 압수했다.

B씨(64‧여)는 김포시 소재한 대형상가 건물(1~2층 연면적 약 390㎡)을 지난 10월 15일부터 내년 1월 14일까지 단기 임차한 후 동대문 중간도매상으로부터 ‘몽클레어’, ‘디올’ 등 명품 짝퉁 의류와 향수 등 1천150여 점, 정품가 8억 원 상당을 구입했다

 B씨는 건물 내부가 보이지 않게 캠핑용품 광고 시트지 등으로 패널 및 암막을 설치하는 치밀함을 보였으나 도 특사경의 현장 급습에 적발됐다.

B씨는 구입한 명품 짝퉁을 틱톡(TikTok) 방송을 통해 짝퉁 중간도매업자 등에 유통하기 위해 보관했다고 진술했다.

C씨(51‧여) 등 8명은 주상복합아파트 상가, 의류판매 밀집 지역 등지에서 여성 의류 매장을 각각 운영하면서 ‘구찌’, ‘셀린느’ 등 해외 명품을 위조한 의류, 가방 등 가품 총 178점(정품가 2억 8천500만 원 상당)을 판매하기 위해 일반상품과 함께 진열·보관 하다 현장 단속에 적발됐다.

D씨(42‧여)는 귀화 여성으로 화장품 외판업을 하면서 베트남에서 짝퉁 상품인 의류, 모자, 가방 등 1천여 점, 정품가 약 5억 원 상당을 들여와 창고에 대량으로 보관하고, 페이스북과 틱톡(TikTok) 방송을 이용해 국내 소비자 및 국내 체류 외국인 등에게 판매하다 적발됐다.

김광덕 경기도 공정특별사법경찰단장은 “상표권을 침해한 가품의 밀수입 경로가 중국에서 베트남 등지로 다변화되고 있다”며 “상표권 침해행위는 국가이미지 실추와 함께 공식 수입절차를 거친 ‘정품’ 판매업자 및 소비자들에게 막대한 피해를 입히는 동시에 상품의 질 저하로 소비자들에게는 물질적 피해로 이어질 수 있다.

특히 향수는 인체에 직접 사용되는 제품이기에 안전 인증을 거치지 않은 가짜 향수는 도민의 건강과 안전에 위협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추적사건25시 유규상 기자

주요사건

주요사건
  • ‘2024년 KAIST 학위수여식’서 윤 대통령 축사 중 …

    [추적사건25시 함유신 기자]16일 오후 대전시 유성구 한국과학기술원(KAIST)에서 열린 2024년 학위수여식에서 윤 대통령이 축사를 하던 중에 한 졸업생이 “R&D 예산 복원하…

  • 허위호출 받은 콜택시 20여대 ‘대통령 관저’ 진입

    [추적사건25시 함유신 기자]5일 새벽 2시30분부터 4시20분 사이, 서울 한남동 윤석열 대통령 관저에 택시 20여 대가 콜 주문을 받고 진입을 시도하는 사태가 벌어졌다.내용은 콜택시 …

  • 배현진 의원, 15세 男에 돌로 머리 피습

    [추적사건25시 함유신 기자]25일 오후 5시께 서울시 강남구 신사동 모 건물 앞에서 한 남성이 배현진 국회의원이 누구냐고 물은 다음 돌로 추정되는 둔기로 머리 뒤를 공격해 피를 흘리며 …

  • 경찰관, 음주운전 중 아파트 벽 들이받아

    [추적사건25시 함유신 기자]10일 전북경찰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0시 10분께 혈중알코올농도가 면허정지 수치인 A 경찰관이 음주운전 중 전주시 완산구 효자동 관내 B 아파트 외벽을 들이…

시사종합

Total 5,017건 1 페이지

주요사건

주요사건
  • 보건복지부, 의사 집단행동에 강경 조치

    [추적사건25시 엄대진 대기자]보건복지부에 따르면 대한전공의협의회와 대한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학생협회 등이 서울대병원 등 5대 상급종합병원 전공의 대표가 20일부터 근무를 중단하고 의과대…

  • 이재용, '부당합병, 회계부정' 재판 1심 무죄

    [추적사건25시 엄대진 대기자]5일 서울중앙지법에 따르면 제일모직과 삼성물산의 '부당합병' 의혹으로 기소돼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재판에 회부된 이재용 삼성전자…

  • 뇌물혐의 국방과학연구소 전 연구원, 징역 9년 선고

    [추적사건25시 엄대진 대기자]25일 대전지법 형사12부(나상훈 부장판사)에 따르면 2020년 7월부터 2년여간 업무와 관련해 협력업체로부터 현금 1천300만원, 벤츠 렌트대여 비용 4천…

  • ‘이재명 피습 사건’, 피의자 범행 장기간 철저히 준비

    [추적사건25시 엄대진 대기자]10일 부산경찰청 수사본부에 따르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피습 사건’의 피의자 K씨(67)는 자신이 범행 전 쓴 글에서 “(이재명 대표가) 대통령이 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