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적 사건25시

대구소방, 아찔했던 요양원 화재, 어르신 27명 무사히 구조

페이지 정보

작성자양동주기자 작성일 20-05-26 20:45

본문

대구소방아찔했던 요양원 화재어르신 27명 무사히 구조

8dca22aca243f84a9e9869580951ebda_1590493515_4279.jpg

 요양원 입주 건물 화재빠른 판단과 대처로 큰 피해 막아

대구소방안전본부(본부장 이지만)는 26일 새벽 27명의 어르신이 머무는 요양원 건물에서 불이 났지만 소방대원의 빠른 판단과 신속한 대응으로 큰 피해를 막았다고 밝혔다.

오늘 새벽 0시경 남구 대명동에 위치한 5층짜리 건물 1층 마트에서 불이 났다는 신고가 접수됐다신고를 받은 119종합상황실 정 대원은 주소를 확인해 불이 난 건물에 요양원이 입주한 사실을 파악 후 곧바로 요양원 관계자에게 화재 사실을 알리고 소방대가 도착할 때까지 조치해 줄 것을 당부했다또 출동대에 내부 인원과 위치상태 등을 미리 알려 인명구조와 환자 분류도 신속하게 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1층에서 시작된 화염과 유독 가스가 건물 전체로 퍼져 나갔다불이 난지 4분 30초 만에 도착한 소방대는 20여분 만에 불을 껐고 평소보다 많은 3개 구조대 투입으로 신속하게 구조에 나섰다미처 대피하지 못한 5층의 어르신 5명은 옥상으로 대피해 안정을 시킨 뒤 불이 완전히 꺼진 후 건물 밖으로 구조하기도 했다구급대에서는 임시 응급의료센터를 설치해 환자 분류를 했고 이송해야 할 어르신이 많아 구급차 12대로 병원과 다른 요양원으로 분산 이송했다다행히 단순 연기 흡입 외에는 피해가 없었다.

요양원 관계자도 화재 사실을 인지한 후 소방대가 도착할 때까지 젖은 수건으로 호흡기를 보호하고 좀 더 안전한 곳으로 침대를 옮겨 소방대를 유도하는 등 인명피해를 막는데 힘을 보탰다. 

해당 요양원 원장은 코로나19로 고생하는 소방대원들에게 보탬이 될 부분을 생각하고 있었는데 오히려 큰 도움을 받게 됐다며 대부분 80~90대 고령에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이 많아 어찌할 바를 몰랐는데 소방관 여러분의 빠른 대처와 활약으로 한분도 다치지 않고 위기를 모면하게 되어 진짜 감사하고 다행이다고 말했다.


Total 928건 1 페이지

카테고리

카테고리
 문화뉴스
 헤드라인
사건사고
 사설칼럼
 특별취재
 포토뉴스
 주요사건
 시사종합
 지방자치
 국회소식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