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적 사건25시

울산시, 신천지교회 및 부속기관 폐쇄 조치

페이지 정보

작성자서용덕기자 작성일 20-02-25 22:28

본문

225일부터, 20개소 일시적 폐쇄

e752ce102c499b347cff20a7a85ea3c8_1582637263_7417.jpg

울산시가 대구와 같은 지역사회 감염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관내 신천지 교회시설 20개소에 대해 일시적 폐쇄조치에 나선다고 밝혔다.

울산시에 따르면 225일 현재 4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였고, 그중 3명이 신천지교회 신도인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확진자 중 2명이 첫 번째 확진자와 함께 예배에 참석한 것이 확인됐다.

이번 폐쇄조치는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법 제47(감염병 유행에 대한 방역 조치)”49(감염병의 예방 조치)”에 따른 것이다.

폐쇄 대상은 총 20개소로 본관 신천지예수교회 1개소, 부속기관 19개소이며, 군별로 중구 5개소, 남구 11개소, 동구 2개소, 북구 1개소이다.

폐쇄 기간은 225일부터 39일까지 2주간 시행되며, 추후 상황이 악화될 경우에는 기간을 연장할 계획이다.

또한, 울산시는 신천지 교회시설 20개소에 대하여 폐쇄일로부터 상황 종료 시까지 현장 모니터링을 실시하여 폐쇄된 시설에 대한 점검에 나설 계획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신천지교회의 폐쇄 조치와 관련해 신천지 교인을 포함한 울산시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한 불가피한 조치이다." 라면서 신천지 교인 중 대구나 청도를 다녀온 분들은 스스로 거주지 보건소를 방문하여 상담 받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한편, 울산시에서 224일 실시한 신천지 교회 및 부속기관 운영 점검 결과 신천지 교회 및 부속건물 20곳 전부 자진 폐쇄한 것이 확인되었다.

서용덕 기자



Total 1,245건 1 페이지

카테고리

카테고리
 문화뉴스
 헤드라인
 사건사고
 사설칼럼
 특별취재
 포토뉴스
 주요사건
 시사종합
지방자치
 국회소식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