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적 사건25시

2021 세계조경가협회상, ‘문화·도시경관’부문

페이지 정보

작성자서용덕기자 작성일 21-10-20 21:06

본문

태화강국가정원 우수상수상

생태·문화적 경관 향상성 높은 평가

0003173fe3832532795bd8a3f675cd4a_1634731473_0594.png

울산시는 태화강국가정원이 세계조경가협회(International Federation of Landscape Architects · IFLA)가 주관하는 ‘2021 세계조경가협회상의 우수상(Awards of Excellece)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세계조경가협회는 지난 1948년 창설한 국제적인 조경단체로서 매년 77여개의 회원국 내 시공된 도시 환경 중 질적 이익이나 증대를 달성한 공공 또는 민간의 환경 프로젝트를 선정해 시상해오고 있다.

이 상은 도시경관·조경 분야에서는 가장 권위 있는 상으로 꼽힌다.

2021년 세계조경가협회상에서는 문화·도시경관(Cultural and Urban Landscap) 부문 등 총 19개 부문에 총 397개의 작품이 접수됐다.

문화·도시경관 부문에서는 태화강국가정원을 포함하여 최우수 1, 우수 20, 가작 39 등 총 60점이 수상하였다

앞서 울산시는 지난 331태화강국가정원을 출품했다.

태화강국가정원은 태화강을 중심으로 민·관이 협력하여 이룬 생태 복원성과 노력도, 죽음의 강에서 생명의 강, 국가정원으로 재탄생시킨 생태·문화적 경관 향상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울산시 관계자는 작년 ‘2020 아시아도시경관상상(주관: 유앤 해비타트)’ 수상에 이어 태화강국가정원이 올해도 세계조경가협회(IFLA) 우수상을 수상하게 되어 문화경관·정원도시로의 역량을 세계적으로 인정받았다.”라고 말했다.

울산시는 앞으로 마지막 남은 3대 국제 도시경관·조경 어워드 중 하나인 에이에스엘에이(ASLA· American Society Landscape Architects) 미국조경가협회상에 도전하여 전국 최초로 그랜드슬램을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Total 2,510건 1 페이지

카테고리

카테고리
 헤드라인
 사건사고
 특별취재
 주요사건
 칼럼/논고/사설
 문화뉴스
지방자치
 포토뉴스
 시사종합
 국회소식

최신뉴스